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농장에서 식탁까지, 생활 속 발효과학 한 눈에!농촌진흥청, 23일부터 농업과학관서 ‘자연이 빚은 예술, 발효’ 특별전

농촌진흥청(청장 정황근)은 23일부터 31일까지 농업과학관에서 9일 동안 농장에서 식탁까지 생활 속 발효과학을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자연이 빚은 예술, 발효!’ 특별전시회를 연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생활 속의 발효식품, 발효식품의 상품화, 신소재로의 진화 등 3개의 소주제로 구성된다.

전시회에서는 우리 생활 속의 다양한 발효미생물과 과거에 사용되던 발효도구 등을 실물로 볼 수 있으며, 한국의 전통 발효식품과 아시아, 유럽, 아프리카, 아메리카, 오세아니아 등 대표 발효식품 30여종이 전시돼 현대 발효산업을 이끄는 발효종균과 이를 이용한 발효의 발전상을 볼 수 있다.

특히, 15명의 발효식품 명인이 생산하는 주류, 장류, 김치, 식초 등 실용화된 제품과 농촌진흥청이 개발한 발효식품 연구 성과를 함께 전시해 발효식품의 산업화 가능성을 한 눈에 볼 수 있다.

또한 발효기술을 접목한 농가 수익모델 성공사례와 수출상품을 볼 수 있으며 ▲식·의약품 ▲산업용 신소재 ▲환경·에너지 등 차세대를 이끌 바이오 제품 등을 다양하게 전시한다.

특별전시회 기간인 24일에는 농업과학관 강의실에서 농업인, 농업 경영체, 농산업체 등을 대상으로 국내 농산물의 부가가치를 높이는 발효식품 신기술 설명회를 연다.

설명회에서는 ▲누룩과 기능성 유산균 ▲주류와 발효음료 ▲김치소스와 고추장 재료세트 등 새로운 기술을 소개한다.

또한 기술설명회와 함께 굳지 않는 떡, 쌀 조청, 현미식초 등 업체 반응이 좋은 7개 쌀 가공 기술과 상품도 전시한다.

농촌진흥청 이진모 국립농업과학원장은 “이번 전시회가 어린이들에게는 발효에 대한 호기심과 친근함, 탐구심을 불러일으키고 농촌진흥청이 보유한 유망 발효기술이 농업인과 농산업체에게도 도움이 되는 생생한 전시‧학습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뉴스타겟  mihye0828@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타겟,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타겟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