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교 일반
박근혜 대통령, 종교계 원로 초청 고견 청취
▲박근혜 대통령이 김삼환(명성교회 원로), 김장환(극동방송 이사장) 목사를 청와대로 초청해 현 정국과 관련 고견을 청취했다. ⓒ청와대 제공

청와대는 박근혜 대통령이 종교계 원로를 초청해 현 정국과 관련한 고견을 청취했다고 전했다.

박근혜 대통령은 7일 오전에 천주교 염수정 추기경, 오후에는 기독교 원로인 김장환 목사(극동방송 이사장)와 김삼환 목사(명성교회 원로)를 청와대로 초청해 국정 현안에 관한 의견을 청취했다.

종교계 원로들은 현 시국상황에 대한 우려와 함께 하루빨리 정국이 안정되기를 바란다는 뜻을 박근혜 대통령에게 전달했다.

박근혜 대통령은 원로들의 가감 없는 의견을 경청하고, 청와대에서 굿을 했다는 등 성도들에게 오해받을 사이비 종교 관련 소문 등은 사실이 아니라고 말하기도 했다.

이번 간담회는 청와대의 초청으로 마련되었으며, 박근혜 대통령은 지난 4일 대국민 담화에서 “종교계 등 사회 각계의 원로와 자주 소통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박근혜 대통령은 오는 9일 오후 대한불교조계종 자승 총무원장 스님을 초청해 국정 현안에 대한 의견을 청취할 계획이다.

▲7일 오전 박근혜 대통령의 초청을 받아 청와대를 방문한 천주교 염수정 추기경 ⓒ청와대 제공

뉴스타겟  caleb@newstarget.kr

<저작권자 © 뉴스타겟,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타겟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