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유럽
2018 러시아 월드컵 프랑스 우승, 크로아티아 준우승
출처 - sports illustrasted

프랑스가 2018년 러시아 월드컵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16일 러시아 모스크바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치러진 대회 결승전에서 ‘투혼의 팀’크로아티아를 4 대 2로 이기고 자국 대회였던 1998년 대회 우승 이후 20년 만에 꿈의 무대 정상에 섰다

프랑스는 '영건'들을 중심으로 대표팀이 구성돼 이번 대회보다는 다음 월드컵이 더 기대된다는 평가를 받았지만 이번 월드컵에서 '무패 행진'(6승 1무)으로 20년 만에 월드컵 우승컵을 들어 올리는 저력을 과시했다.

이날 결승전은 '결승다운 명승부'로 치러졌다. 비록 프랑스가 우승했지만 준우승에 그친 크로아티아가 더 활력있고 역동적인 경기를 펼쳤다. 하지만 프랑스 또한 충분히 우승할 만 한 실력과 개인기를 보여줬다

프랑스는 크로아티아의 저돌적이면서도 역동적인 공격에도 탄탄한 수비를 앞세워 좀체 실점하지 않았다. 공격수 또한 빠른 역습과 뛰어난 플레이, 위협적인 세트피스 등을 통해 득점하는 등 효율적인 축구의 진수를 충분히 보여줬다.

디디에 데샹 프랑스 감독은 1998년 월드컵 때 주장을 참가해 우승한 데 이어 감독으로 다시 우승하는 감격을 누렸다.

출처 - chicago tribune

크로아티아는 1998년 프랑스 월드컵 때도 준결승전에서 프랑스에 1대2 역전패를 당했는데 또다시 프랑스의 벽을 넘지 못했다 하지만 이번 대회에서 크로아티아가 매 경기마다 보여준 힘이 넘치고 강한 정신력으로 무장된 역동적인 경기 모습은 세계 축구팬들을 충분히 매료시켰다.

한편 이번 대회 득점왕인 골든부트는 6골을 터트린 잉글랜드의 해리 케인에게 돌아갔고, 크로아티아의 루카 모드리치는 준우승에도 월드컵의 최우수선수상인 골든볼을 차지했다. 우승팀 프랑스의 음바페는 만 21세 이하 선수에게 주는 영플레이어상을 받았다.

 

뉴스타겟  newstarget82@gmail.com

<저작권자 © 뉴스타겟,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