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중국
김정은-시진핑 다롄서 회동
▲출처: 네이버 이미지

중국 중앙(CC)TV는 8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만나 심도 깊은 논의를 나눴다고 보도했다 이들 매체는 “조선 노동당위원장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위원장 김정은 동지께서 주체107(2018)년 5월 7일부터 8일까지 중화인민공화국 대련시를 방문 하시고 중국 공산당 중앙위원회 총서기 중화인민공화국 주석 시진핑 동지와 또다시 상봉하시였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이 지난 3월 첫 방중 이후 40여 일 만에 중국을 다시 방문한 것이 북미 정상회담을 앞두고 신경전을 벌이는 미국을 압박하기 위한 행보가 아니냐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중앙(CC)TV는 “조중(북중) 두 당 두 나라 사이의 친선의 역사에 특기할 새로운 전성기가 펼쳐지고 있는 속에 두 나라 최고영도자들의 의미 깊은 상봉과 회담이 중국 요녕성 대련시에 진행됐다”고 전하기도 했다

김 위원장은 지난 3월 25일부터 28일까지 극비리에 전용열차편으로 베이징을 방문해 시 주석과 정상회담을 가졌다. 2012년 공식 집권 후 6년간 중국은 물론 북한 밖을 벗어나 본적이 없는 김 위원장이 평양에서 전용기로 연이은 방중을 한 것은 이례적인 행보다.

김 위원장의 방중을 수행한 주요 인사는 리수용·김수용 노동당 부위원장, 리용호 외무상, 김여정 당중앙위 제1부부장, 최선희 외무성 부상 등이다.

 

 

뉴스타겟  newstarget82@gmail.com

<저작권자 © 뉴스타겟,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타겟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