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드론·자율주행차 핵심인재 찾는다…9·10월 경진대회22일부터 참가 신청 접수
▲2017 드론쇼 코리아

드론, 자율차 등 4차 산업혁명 핵심 인재를 찾기 위해 올해 하반기에 대규모 대회가 차례로 열린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제16회 로봇항공기(드론) 경진대회와 대학생 자율주행 경진대회를 오는 9월과 10월에 각각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드론 경진대회에는 오는 9월 8일 강원도 영월군에서 펼쳐진다.

해마다 20∼30개팀, 150∼300명이 참가하고 있으며 임무 난이도에 따라 초급·정규 부문으로 운영된다.

참가자들은 목표물 탐지, 추적 등 기본 임무부터 택배배송, 물품투하, 드론 잡는 드론, 고도별 정밀 촬영 등 까다로운 임무까지 수행하며 기량을 겨루게 된다.

대상 수상 팀에는 상금 1000만원이 주어지고 이와는 별도로 최대 1000만원까지 국제 드론 종합전시회 참가 비용이 지원된다.

자율주행 경진대회는 10월 하순 대구시 수성의료지구 일대에서 열린다. 우승팀은 대통령상(상금 5천만원)을 받는다. 준우승팀과 3위팀에는 각각 상금 3000만원과 2000만원이 주어진다.

올해는 주행시험장이 아닌 실제 도로위에서 이루어지며 인공지능, 차량 무선통신(WAVE) 등 보다 진보된 기술을 접목해 자율주행으로 승객을 태워 목적지까지 이동하는 임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자율주행 서비스를 위해 차량용 무선통신 기술이 탑재돼 대구 수성의료지구에 구축 예정인 도로 인프라와 연계되는 고도화된 자율주행 기술을 겨룰 계획이다.

두 대회 참가 신청 접수는 오는 22일부터 시작된다. 드론 대회 신청 마감은 3월 21일, 자율주행 마감은 3월 23일까지다.

뉴스타겟  newstarget82@gmail.com

<저작권자 © 뉴스타겟,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타겟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