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설 연휴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소상공인 지원 확대KTX 경강선 최대 50% 할인…올림픽 기간 행사지역 8개 IC 통행료 면제

올림픽이 열리는 강원지역 관광 활성화를 위해 2월 9일 평창동계올림픽부터 패럴림픽이 폐막되는 3월 18일까지 ‘평창 여행의 달’ 을 운영한다.

올림픽 기간 행사지역 8개 IC 통행료 면제와 함께 KTX 경강선 할인(2월, 4인 5만원 티켓·좌석별 최대 50%)을 실시한다.

평창 올림픽 기간(2.9~25) 중에 있는 올해 설 명절(2.15~18)과  청탁금지법 시행령 개정 이후 첫 명절인 특징을 고려해 이와 같은 내용을 담은 ‘설 민생안정대책’을 발표했다.

정부는 특히, 이번 대책에는 모두가 올림픽 열기를 함께 즐기고 명절 온기를 공유할 수 있는 체감형 과제를 발굴했다.

평창올림픽과 함께 즐기는 설 명절

올림픽 계기 강원지역 관광 활성화를 위한 ‘평창 여행의 달’ 을 운영한다. 올림픽 기간(2.9~25./3.9~18.) 행사지역 8개 IC(면온·평창·속사·진부·대관령·강릉·남강릉·북강릉) 통행료 면제와 KTX 경강선 할인은 국무회의 심의 후 확정할 예정이다.

또한 30일부터 2월 18일까지 ‘설 명절 올림픽 입장권 선물하기’ 캠페인과 함께 2월 9일부터 25일까지 KTX 경강선 티켓 소지자에 대해 하나로클럽·바다마트 등 전국 82개 매장에서 과일·수산물 선물세트 최대 20% 할인판매를 실시한다.

골목상권 등 서민경제 활성화

중소기업·소상공인 대상 명절자금은 지난해 대비 4조 원 늘려 지원한다. 또한 온누리상품권 개인구매 할인율을 2월 1일부터 14일까지 상향(5→10%)하고 구매한도를 확대(월30→50만원, 2.1~28)한다.

지난 17일 청탁금지법 시행령 개정에 따라 10만원 이하 선물세트 공급 확대, 선물가능 스티커 보급(142만장) 등 국산 농축수산물 소비 촉진을 펼친다.

이와 함께 체불근로자 생계비 대부 금리를 인하(1.29~2.28, △1%p)하고 사업주 체불청산 목적 융자 한도도 상향한다.

뉴스타겟  caleb@newstarget.kr

<저작권자 © 뉴스타겟,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타겟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