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교 개신교
기윤실, ‘불편한 성도, 아름다운 세상’ 주제로 세미나 개최

기독교윤리실천운동(백종국 이사장, 이하 기윤실)이 주최하는 자발적 불편운동 세미나가 오는 26일(목) 오후 7시30분 서울 마포구 100주년기념교회에서 개최된다.

이번 세미나는 ‘불편한 성도 아름다운 세상-자발적 불편과 기독인의 삶’을 주제로 열리며, 사회는 기윤실 자발적불편운동본부장 신동식 목사가 맡는다.

이날은 손봉호 교수(기윤실 자문위원장)가 ‘자발적불편운동과 기독인의 책무’를 박 총 원장(신비와 저항)이 ‘기꺼운 불편함’을 주제로 강의에 나선다.

주최 측은 “그리스도인은 다른 사람의 이익을 위해서 또 공익을 위해서 살아야 한다. 우리가 조금 손해를 보는 것이야 말로 성경의 정신이고 예수의 희생정신이기 때문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절제와 나눔은 기독교의 오랜 덕목이다. 자발적불편운동은 이러한 기독교의 덕목을 새롭게 하고, 그 전통을 현대적으로 제시한다”고 덧붙였다.

세미나 참가신청은 기윤실 홈페이지(http://cemk.org/) 공지사항을 통해 할 수 있다.

뉴스타겟  mihye0828@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타겟,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타겟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