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고궁과 왕릉을 가득 채운 가을, 지금 만나세요
▲덕수궁 입구 전경

올해 4대궁과 종묘, 조선왕릉, 유적지 내 가을 단풍은 오는 20일을 시작으로 11월 20일까지 절정을 이룰 것으로 예상된다. 이 기간에 4대궁과 종묘, 조선왕릉 등을 찾으면 시차를 두고 오색빛깔로 곱게 물든 단풍의 풍치를 만끽할 수 있다.

특히, 조선 9대 왕 성종을 모신 조선왕릉 선릉(宣陵/서울시 강남구)과 덕수궁은 오후 9시까지 항상 개방해 도심의 야경과 어우러진 특별한 단풍 절경을 만날 수 있다.

아울러 단풍 기간 중 궁‧능과 유적지를 찾는 관람객들이 즐길만한 각종 문화행사도 마련된다. 먼저 궁궐에서는 ▲경복궁 수정전 일원에서 전통음악 공연을 볼 수 있는 ‘고궁음악회(9.1.~10.30.)’가 펼쳐지며 ▲창덕궁 후원에서는 따스한 가을햇살 아래 독서 삼매경에 빠질 수 있는 ‘창덕궁 후원에서 만나는 한 권의 책(10.17.~11.12.)’ 행사가 진행된다. ▲창경궁에서는 매주 토·일요일마다 조선 21대 왕 영조 시대의 궁궐 일상모습을 재현하는 ‘궁궐 일상을 걷다(10.7.~29.)’ 행사가 계획되어 있다.

▲창덕궁 부용지 전경

그리고 ▲종묘에서는 가을에 지내는 종묘의 큰 제사인 ‘종묘 추향대제(11.4.)’가 ▲조선왕릉 서오릉에서는 덕종(성종의 아버지, 추존왕)비 소혜왕후(인수대비)의 삶을 그린 공연 ‘서오릉, 가을愛 공연(10.28.)’이 진행된다. 세종대왕 영릉(英陵)에서는 ‘세종대왕릉 왕의숲길 음악회(10.28.)’가 관람객을 맞이할 예정이다.

▲창경궁 춘당지 전경

행사 참여를 원할 시 4대궁과 종묘의 휴무일을 참고하여 방문하면 된다. 더 자세한 사항은 4대 궁과 종묘, 조선왕릉, 현충사, 칠백의총 누리집을 참조하거나,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 월요일 휴무: 창덕궁, 덕수궁, 창경궁, 조선왕릉, 세종유적, 현충사, 칠백의총, 만인의총
* 화요일 휴무: 경복궁, 종묘

뉴스타겟  mihye0828@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타겟,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타겟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